전체메뉴
이루, 인니 ‘코리아 페스티벌’ 팬사인회 개최
더보기

이루, 인니 ‘코리아 페스티벌’ 팬사인회 개최

김원겸 기자 입력 2015-10-05 09:22수정 2015-10-05 09: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신한류’의 중심에 선 가수 이루가 인도네시아에서 한류 전도사의 면모를 뽐냈다.

이루는 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롯데쇼핑애비뉴에서 열린 한-인니 문화페스티벌 ‘2015 코리아 페스티벌’ 무대에서 팬사인회를 열고 팬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고 그의 소속사 이루엔터테인먼트가 5일 전했다.

이루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날 이루를 보기 위해 운집한 1500여명의 인도네시아 팬들은 이루가 등장하자 이루의 이름과 그의 히트곡 ‘까만 안경’을 부르며 그를 반겼다.


유창한 인도네시아어와 영어로 인사를 전한 이루는 “‘2015 코리아 페스티벌’에 함께하게 돼 의미가 깊다. 한국의 문화를 인도네시아에 전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이어 11월7일 인도네시아에서 세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것과 관련해 “매 공연 때마다 환호해주시고, 변함없이 따뜻한 사랑을 보내주는 인도네시아 팬들에게 감사하다”며 “또 한 번 멋진 추억을 갖게 돼 기쁘다. 즐거운 공연을 위해 준비하고 있다.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루는 2013년 4월, 2014년 5월 두 차례 단독 콘서트를 전석 매진시키며 4만5000여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신 한류의 중심임을 입증한 바 있다.

인도네시아에서 국민적 사랑을 받는 이루는 인도네시아에서 한국어 음반(‘까만안경’) 최초 발매, 지상파 음악방송에서 외국 아티스트로서 최초 1위 수상, 단독콘서트 매회 전석 매진 등 각종 ‘최초’기록을 세우고 있으며, 아시아나항공 인도네시아 노선 홍보대사, 제주도 홍보대사, 롯데면세점 모델 등으로 활동하며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국산품 애용에 앞장서 현지인들에게 한국 제품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 내고 한국음식문화재단과 함께 한식문화를 알리는데 앞장서는 등 민간 외교에도 힘쓰고 있으며,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양국 정부로부터 표창장을 받기도 했다.

2박 3일간의 프로모션 활동을 마친 이루는 2일 오전 아시아나항공 762편으로 귀국했다.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