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리산 노고단 정상’ 17일부터 탐방예약제
더보기

‘지리산 노고단 정상’ 17일부터 탐방예약제

정승호 기자 입력 2015-10-05 03:00수정 2015-10-0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1월 8일까지 30분 단위로 개방 국립공원관리공단 지리산국립공원남부사무소는 노고단 정상(해발 1507m)의 생태계 보존을 위해 탐방 예약제를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사무소는 이달 17일부터 11월 8일까지 23일간 매일 14차례(오전 9시∼오후 3시 30분) 30분 단위로 사전에 예약한 탐방객에 한해 정상을 개방한다. 1회 탐방객 정원은 70명. 노고단 정상은 바람과 비가 많고 기온이 낮아 키 작은 나무들이 풀과 함께 바람과 추위를 견디며 자연과 균형을 이루고 있다. 가을철이면 단풍과 산오이풀, 개쑥부쟁이, 구절초, 물매화 등이 어우러져 장관을 이룬다.예약은 지리산국립공원 홈페이지(http://jiri.knps.or.kr)에서 할 수 있다. 예약자들은 현장 방문 시 예약 확인증과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오지 않는 예약자 수만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문의는 지리산국립공원남부사무소(061-780-7700), 지리산국립공원 화엄탐방안내소(061-783-9106), 지리산국립공원 노고단대피소(061-783-1507)로 하면 된다.

구례=정승호 기자 shjung@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