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투명인간’ 강호동, 하하 형수님 언급하자… “가족 얘기는 하지 말라고 했지” 버럭
더보기

‘투명인간’ 강호동, 하하 형수님 언급하자… “가족 얘기는 하지 말라고 했지” 버럭

동아경제입력 2015-01-29 16:03수정 2015-01-29 16: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투명인간 강호동. 사진=KBS 투명인간

‘투명인간’ 강호동, 하하 형수님 언급하자… “가족 얘기는 하지 말라고 했지” 버럭

‘투명인간’에서 강호동이 진세연의 미모에 감탄하는 모습을 보이며 상황극을 연기해 화제다.

28일 방송된 KBS 2TV‘투명인간’에서는 진세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호동은 진세연을 보고“옥상에서는 바람이 많이 불어 구체적으로 못 봤는데 전세계에서 가장 예쁜것 같다”고 진세연의 미모를 칭찬했다.

관련기사

이에 하하는 강호동에게 “형수님이 예쁘냐 진세연이 예쁘냐”고 물었고, 강호동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가족 얘기는 하지 말라고 했지. 한 번 웃기려고 저런다”고 발끈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만들었다.

한편 진세연과 상황극 연기를 하게 된 강호동은 “오늘 또 집에 가서 부부싸움 하겠다”고 걱정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투명인간 강호동. 투명인간 강호동. 투명인간 강호동.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