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도권]道의원 49명 건의안 발의… “서울특별시와 지위 같게 경기특별도 만들어달라”
더보기

[수도권]道의원 49명 건의안 발의… “서울특별시와 지위 같게 경기특별도 만들어달라”

남경현기자 입력 2015-01-29 03:00수정 2015-01-2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기도를 서울특별시처럼 경기특별도로 만들어 달라.’

경기도의회는 최근 배수문 의원(새정치민주연합·과천) 등 도의원 49명이 ‘국가경쟁력 강화를 위한 경기특별도 설치 건의안’을 발의했다고 28일 밝혔다.

배 의원 등은 건의안에서 “경기도는 인구 1270만 명(전국의 25%), 사업체 68만7000개(전국의 20%)로 최대 광역자치단체인데 자치 역량은 서울시보다 현저히 떨어진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서울시보다 인구가 230만 명 많고 면적도 17배나 넓지만, 공무원 수는 서울시의 33%에 불과해 적절한 행정서비스조차 제대로 미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주요기사

또 경기특별도 설치를 위한 법률 제정과 경기도지사 국무회의 배석, 서울시 수준의 조직정원 확대 등을 건의사항으로 제시했다. 이번 건의안은 다음 달 초 열리는 도의회 제293회 임시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

남경현 기자 bibulus@donga.com
#경기도#서울특별시#건의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