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수 ‘나가수3’ 출연에 제이윤, 의미심장한 글? 논란 일자 “멤버들 사이 좋다” 해명
더보기

이수 ‘나가수3’ 출연에 제이윤, 의미심장한 글? 논란 일자 “멤버들 사이 좋다” 해명

동아닷컴입력 2015-01-21 17:51수정 2015-01-21 17: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나가수3 이수, 제이윤

그룹 엠씨더맥스 출신 제이윤이 남긴 SNS 글이 오해를 샀다. 제이윤의 의미심장한 글이 MBC ‘나는 가수다3(이하 나가수3)’ 출연을 결정한 같은 그룹 출신 이수를 겨냥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낳은 것.

제이윤은 21일 자신의 트위터에 “노래 꼭 잘 부르고 두 번 다시 보지말자. 대박나라”, “죽으면 다 될 듯하다. 그럴 수는 없겠지”, “7년 버렸네” 등의 누군가를 겨냥한 듯한 글을 남겼다.


그런데 공교롭게도 같은 날 이수가 ‘나가수3’에 출연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수는 2009년 방송활동을 중단했다가 ‘나가수3’를 통해 복귀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주요기사

제이윤의 글이 이수를 겨냥했다는 오해를 사자 엠씨더맥스의 소속사 뮤직앤뉴 측은 이날 OSEN에 “멤버들 사이는 좋다”며 불화설을 해명했다.

현재 이 글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엠씨더맥스는 2000년 이수, 제이윤, 전민혁 3인조로 데뷔해 ‘해바라기도 가끔 목이 아프죠’, ‘잠시만 안녕’, ‘가슴아 그만해’, ‘사랑을 외치다’ 등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나가수3 이수, 제이윤. 사진=동아일보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