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소유진 남편 백종원의 ‘초호화 냉장고’, 세계 3대 진미 트러플이? 가격 “헉”
더보기

소유진 남편 백종원의 ‘초호화 냉장고’, 세계 3대 진미 트러플이? 가격 “헉”

동아닷컴입력 2015-01-20 14:34수정 2015-01-20 14:3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소유진.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소유진 남편 백종원

소유진이 ‘초호화 냉장고’를 공개해 화제다.

19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소유진은 셰프의 아내답게 각종 산해진미는 물론 이국적인 식재료가 즐비한 냉장고를 공개했다.


특히 소유진의 냉장고 속에는 세계 3대 진미 중 하나인 트러플(송로버섯)이 들어간 머스타드 소스가 있어 셰프들을 놀라게 했다. 송로버섯은 100g 당 1000유로(약 125만 원)에 달할 정도로 고가의 식재료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이에 출연자들은 트러플 머스타드를 서로 먹기 위해 아우성이었고 트러플 머스타드를 맛본 후 감탄했다. 맛을 본 김풍 셰프는 “오묘한 향이 입안에 남는다”고 말했고 최현석 셰프 역시 그 맛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는 스타의 냉장고를 직접 스튜디오로 가져와 대한민국 최고의 셰프들이 냉장고 속 재료만으로 특별한 음식을 만드는 푸드 토크쇼다. 매주 월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소유진 남편 백종원, 셰프 남편 정말 부럽네” “소유진 남편 백종원, 냉장고 대박이다” “소유진 남편 백종원, 소유진 행복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소유진 남편 백종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