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겨울여행에 ‘딱’, 세계 최초 온돌마루 열차 개통… 한옥식 ‘온돌마루실’에 ‘족욕카페’까지
더보기

겨울여행에 ‘딱’, 세계 최초 온돌마루 열차 개통… 한옥식 ‘온돌마루실’에 ‘족욕카페’까지

동아경제입력 2015-01-20 10:10수정 2015-01-20 10: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세계 최초 온돌마루 열차

겨울여행에 ‘딱’, 세계 최초 온돌마루 열차 개통… 한옥식 ‘온돌마루실’에 ‘족욕카페’까지

세계 최초의 온돌마루 열차가 운행 예정을 알리며 여행객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코레일은 서해 7개 지역의 관광지로 떠나는 서해금빛열차가 오는 29일 서울역에서 개통행사를 갖고 다음달 5일부터 본격 운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서해금빛열차는 장항선을 따라 아산온천, 수덕사, 남당항, 대천해수욕장, 국립생태원, 군산근대문화유산거리, 보석박물관 등 아산·예산·홍성·보령·서천·군산·익산 등 서해 7개 지역의 관광지를 찾아가는 새로운 관광전용열차다.

관련기사

용산~익산 간을 1일 1회 왕복하며(3월까지는 목∼일요일 운행), 승차권은 레츠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과 전국 철도역에서 구입 가능하다.

서해금빛열차는 기관차, 발전차, 객차 5량 등 총 7량으로 운행된다. 외부 디자인은 7개의 반짝이는 보석패턴을 담아 각 지역의 관광지를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열차가 달리면 보석가루가 흩날리는 듯 아름다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서 해금빛열차는 세계 최초의 한옥식 ‘온돌마루실’과 달리는 ‘족욕카페’ 등 코레일의 관광열차 노하우가 곳곳에 녹아 있는 차별화된 관광전용열차다. 우선 1량 전체가 온돌마루실로 구성돼있다. 따뜻한 온돌에서 오순도순 둘러앉아 담소를 나눌 수도 있고, 편안하게 다리를 뻗고 누워갈 수도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1실 당 3인에서 6인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총 9실이 운영된다. 실내는 편백나무로 만든 실내등, 탁자, 베개, 창살로 꾸며져 더욱 아늑하고 편안하다.

서해금빛열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레츠코레일 홈페이지와 철도고객센터(1544-7788)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