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디스패치 클라라, ‘비키니 언더웨어 화보는 왜 보낸거야?’
더보기

디스패치 클라라, ‘비키니 언더웨어 화보는 왜 보낸거야?’

동아닷컴입력 2015-01-20 10:13수정 2015-01-20 10: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디스패치 클라라

‘디스패치 클라라’

디스패치가 클라라와 폴라리스 회장이 주고받았던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지난 19일 디스패치가 공개한 클라라와 폴라리스 이 회장이 나눈 문자 메시지를 보면 대화는 대부분 클라라가 먼저 “회장님, 굿모닝”이라고 시작했다. 이 회장은 이에 다정하게 답변했다.


디스패치 보도에 다르면 클라라가 “폴라리스 회장이 보낸 문자에 성적 수치심을 느꼈다”고 주장했던 것과는 달리 대화의 대부분은 클라라가 주도했다.

관련기사

클라라가 성적 수치심을 느꼈다고 주장한 “나는 결혼했지만 여자친구가 있다”는 말은 찾아볼 수 없었고, 폴라리스 이 회장이 “저녁에 술 한 잔 하자”는 메시지는 계약과 관련한 자리를 만들려고 제안한 내용으로 확인됐다.

또한 “너는 다른 연예인들과 다르게 신선하고 설렌다”라는 내용은 사실 이 회장이 “너와 만남이 다른 연예인들과는 다르게 신선하고 설렜는데 왠지 마음이 답답하고 무겁다”며 계약으로 인한 클라라와의 갈등이 점점 커지자 답답한 심정을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

디스패치가 공개한 문자 메시지에 따르면 오히려 성적 매력을 어필한 것은 클라라이다. 클라라는 폴라리스 회장에게 타이트한 운동복을 입은 사진 등을 보내며 “저랑 함께 하시면 즐거울거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클라라는 폴라리스 회장에게 비키니 화보를 연달아 보냈고 또 언더웨어 화보 사진을 보내기도 했다. 이 회장의 “매혹적”이라는 답변에 “눈이 정확하다. 알아봐 주셔서 기쁘다”라고 답했다.

한편 클라라 측 관계자는 “디스패치 보도를 통해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측이 클라라와의 문자 메시지 내용을 공개한 것을 확인했다”며 “이는 폴라리스 측의 일방적인 공개 부분이며 현재 홍콩에 체류 중이라 미처 확인하지 못했다. 일단 모든 걸 확인한 후에 구체적인 입장을 밝힐 수 잇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