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경기도민 평균 출근 시간 ‘평균 36분’…‘20대 vs 30대’ 연령별 출근 비율은?
더보기

경기도민 평균 출근 시간 ‘평균 36분’…‘20대 vs 30대’ 연령별 출근 비율은?

동아닷컴입력 2015-01-13 15:01수정 2015-01-13 1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기도민 평균 출근 시간’

경기도민 평균 출근 시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경기도민의 평균 출근시간이 30분을 넘고 서울로 출근하는 경우 1시간 이상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경기도가 발표한 사회조사 분석결과에 따르면 경기도민의 평균 출근시간은 36분이다. 서울로는 62분, 다른 시·도로 출근하는 데에는 평균 1시간 20분이 걸린다.


만 15세 이상 도민 10명 가운데 5명이 출근하고 있고, 출근지역은 거주 시·군 51.5%, 다른 시·군 23.6%, 서울 21.6%, 타 시·도 3.3% 등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모든 연령대에서 거주 시·군으로 출근하는 비율이 가장 높았다. 20대가 27.4%, 30대는 25.7% 순으로 서울로 출근하는 비율이 두 번째로 높았다. 연령이 높아질수록 서울로 출근하는 비율은 적은 것으로 드러났다.

20대는 버스(39.5%)와 전철·지하철(20.6%)을 주로 이용했고 30대 이상은 승용차(51.7%)와 버스(22.2%) 이용이 많았다. 출근 시 이용하는 교통수단은 승용차가 46.9%로 가장 많았고 버스(23.6%), 도보(12.8%), 전철·지하철(11.4%) 등의 순이었다.

버스 이용자의 경우 40.1%가 만족하고 23.7%는 만족하지 못한다는 결과가 나왔다.

만족하는 이유로는 환승할인에 따른 요금 인하(45.0%), 정류장 도착정보 제공(36.3%)을 들었다. 불만족 이유는 노선 부족·불편(26.0%), 긴 배차간격(21.7%), 배차간격 불규칙(15.2%) 등이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해 9월 11일부터 25일까지 15일간 도내 2만 1960가구(만 15세 이상 4만 8820명)를 대상으로 교통과 경제, 주거, 교육 등 총 54개 문항에 대한 사회조사를 실시했다. 신뢰도는 95% 신뢰수준이며 오차는 ±0.6%p다.

경기도민 평균 출근 시간. 사진제공 =동아일보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