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실속부터 최고급까지… 日 유후인 추천 온천 료칸
더보기

실속부터 최고급까지… 日 유후인 추천 온천 료칸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5-01-12 16:14수정 2015-01-12 16: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겨울 해외여행의 ‘워너비’(wanna be) 목적지로 꼽히는 일본 온천여행. 그중에서도 규슈의 유후인은 일본 여성들이 가장 좋아하는 온천 명소다. 멋진 풍광과 함께 다양한 온천 료칸이 있어 일본 온천 문화를 제대로 즐길 수 있다. 교통도 후쿠오카에서 기차 또는 버스로 2시간 정도면 갈 수 있다. 개별여행 전문 여행사 내일투어는 겨울철 온천여행으로 유후인에서 즐길 수 있는 실속부터 고급까지 다양한 수준의 료칸 6개를 추천했다.

● 호테이야 료칸

일본의 멋을 살린 정겨운 시골 풍경 속에서 노천온천을 즐길 수 있는 료칸. 가족탕, 여성전용탕이 있다. 객실은 전통 다다미 형식이고 체크인을 할 때는 방금 찐 온천계란과 고구마를, 저녁엔 화롯가에서 떡과자를 즐길 수 있다.


● 사이가쿠칸 료칸

관련기사

해발 1500m 유후다케 산의 아름다운 풍경과 유후인의 마을 풍경을 실내에서 감상할 수 있는 료칸. 객실은 전통 다다미방인 화실과 일본과 서양식을 절충한 화양실 두 종류다. 노천탕, 대욕장, 전세탕 등이 있다. 무료로 이용 가능한 전세탕도 있다.

● 메바에소 료칸

본관과 6개의 별채로 구성됐다. 여기도 객실서 유후다케 산을 볼 수 있다. 객실이 다른 료칸에 비해 넓다. 쌀부터 녹찻잎까지 요리에 사용되는 모든 식재료를 직접 재배해 제공한다. 노천탕과 전세탕 운영.

● 히노하루 료칸

대형 노천탕, 가족 전세탕 등이 있다. 객실은 11개의 다다미룸이고 일본 전통 정원으로 꾸며 놓아서 휴식과 힐링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 산소무라타 료칸

유후인 지역의 최고급 료칸으로 모든 객실은 옛 민가를 이전해 개축했다. 객실은 12개로 모두 별채와 전용탕이 있어 커플여행, 허니문으로도 인기가 좋다.

● 타마노유 료칸

산소무라타와 함께 대표적인 고급 료칸으로 3000평의 넓은 산림 속에 15동의 별채로 구성됐다. 대욕장, 노천탕을 운영한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전문기자 oldfield@donga.com @kobaukid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