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LG전자, LTE-A 표준특허 삼성·애플 제쳤다
더보기

LG전자, LTE-A 표준특허 삼성·애플 제쳤다

동아경제입력 2015-01-12 15:15수정 2015-01-12 15: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LG전자가 LTE와 LTE-A 관련 표준필수 특허 경쟁력 부문에서 4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12일 밝혔다.

12일 미국 특허분석 업체 테크아이피엠이 지난해 말까지 누적으로 미국특허청(USPTO)에 등록된 단말기와 기지국 관련 LTE/LTE-A 표준필수특허를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LG전자가 가장 많은 특허를 등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그 뒤를 삼성전자와 퀄컴, 구글, 에릭슨, 노키아, 애플 등이 이었다. 이 밖에 인텔은 12위,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가 14위, 중국 ZTE가 16위, 소니가 19위에 각각 올랐다.

특히 LG전자의 경우 테크아이피엠 발표자료 기준 지난 2012년부터 4년 연속으로 1위에 올랐다.

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