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안재욱과 열애설 최현주 “이상형은 목소리 좋은 사람”
더보기

안재욱과 열애설 최현주 “이상형은 목소리 좋은 사람”

동아닷컴입력 2015-01-12 13:41수정 2015-01-12 14: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현주 이상형’

안재욱과 뮤지컬 배우 최현주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과거 최현주가 이상형에 관해 언급한 인터뷰가 눈길을 끌고 있다.

최현주는 지난 2011년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노래를 잘할 필요는 없지만 일상생활에서 대화하는 목소리가 좋았으면 좋겠다” 고 이상형을 밝혔다.


이어 “내가 말을 애교 있게 쫑알쫑알하는 스타일이 아닌데, 남자 친구의 목소리가 듣고 싶어서 자꾸 말을 하게끔 하는 목소리였으면 좋겠다. 버터 같은 소리 말고 듣기 편하고 좋은 목소리” 라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1980년생인 최현주는 이화여대 성악과 출신으로, 졸업 후 일본 극단 시키(四界)에서 활동했다. 최현주는 2009년 한국으로 돌아와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크리스틴 역을 시작으로 ‘몬테크리스토’, ‘지킬 앤 하이드’, ‘닥터 지바고’, ‘두 도시 이야기’, ‘황태자 루돌프’ 등 굵직한 작품의 주인공으로 활약 중이다.

한편 12일 한 매체는 “안재욱이 뮤지컬 ‘황태자 루톨프’에서 함께 공연한 최현주와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최현주 이상형. 사진제공 = PL 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