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부선 딸 이미소, “밝히는 건 좋은데 엄마가 다치지 말아야지”
더보기

김부선 딸 이미소, “밝히는 건 좋은데 엄마가 다치지 말아야지”

동아닷컴입력 2015-01-09 13:18수정 2015-01-09 15: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미소. 사진 = KBS2 ‘작정하고 본방사수’ 화면 촬영

김부선 딸 이미소, “밝히는 건 좋은데 엄마가 다치지 말아야지”

김부선 딸 이미소

배우 김부선의 딸 이미소가 엄마를 걱정했다.


8일 첫 방송된 KBS2 새 예능프로그램 ‘작정하고 본방사수’에서는 김부선과 딸 이미소의 일상 모습이 그려졌다.

주요기사

이날 이미소는 엄마 김부선에게 “(사회 비리를) 밝히는 건 좋은데 엄마가 다치지 말아야지”라며 “격하게 말고 더 똑똑하게 화 한 번 안내고 치밀하게 해야지”라고 걱정스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김부선은 “희생 없는 혁신은 없다”고 단호하게 대꾸했다.

한편 ‘작정하고 본방사수’는 장동민 가족과 김부선-이미소 모녀 그리고 8팀의 개성 넘치는 일반인 그룹이 각자 TV를 보며 웃고 울고 수다를 떠는 모습들을 통해 진한 공감대를 형성하게 될 6부작 파일럿 프로그램이다.

김부선 딸 이미소. 사진 = KBS2 ‘작정하고 본방사수’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