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킬미힐미’ 지성, 황정음에게 뜬금없는 고백 “내가 너한테 반한 지금”
더보기

‘킬미힐미’ 지성, 황정음에게 뜬금없는 고백 “내가 너한테 반한 지금”

동아닷컴입력 2015-01-08 14:19수정 2015-01-08 14: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킬미힐미 사진=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힐미’ 화면 촬영

킬미힐미

‘킬미힐미’에서 지성이 황정음에게 첫 눈에 반했다.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힐미’ 7일 방송에서는 다중인격장애를 앓고 있는 지성(차도현 역/신세기 역)과 정신과 의사 황정음(오리진 역)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황정음이 맡고 있는 과대망상증 환자 김슬기(숙희 역)는 클럽에서 지성을 만났다. 김슬기는 자신을 의사라고 소개했고, 자신을 찾으러 온 황정음을 환자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김슬기의 거짓말을 믿은 지성은 황정음을 막아섰다. 그러나 황정음은 과대망상증 환자 김슬기를 잡기 위해 지성을 밀쳐냈다.

몸에 충격이 가해진 지성은 갑자기 과격한 인격인 ‘신세기’가 발현됐다. 이후 지성은 다시 만난 황정음에게 “기억해. 내가 너한테 반한 지금”이라고 고백을 했다.

갑작스러운 고백에 당황한 황정음은 ‘뭐지. 도대체 어느 지점에서 반했다는 거지? 설마 나를 함부로 대한 여자는 네가 처음이야 이런 멘트를 날리는 건 아니겠지?’라고 생각했다.

이어 지성은 실제 “나를 함부로 대한 여자는 네가 처음이야”라고 말했고 황정음은 웃음을 터뜨리며 “못 들은 걸로 할게요. 계속 함부로 대할 자신이 없네요”라고 거절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힐미’는 7개의 인격을 가진 재벌 3세와 그의 비밀주치의가 된 레지던트 1년차 여의사의 로맨스를 그린다. 7일 오후 10시 첫 방송됐다.

킬미힐미. 사진=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힐미’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