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밤’ 장예원 아나운서, 하정우에게 돌직구 “왜 자꾸 영화 만드냐”
더보기

‘한밤’ 장예원 아나운서, 하정우에게 돌직구 “왜 자꾸 영화 만드냐”

동아닷컴입력 2015-01-08 09:04수정 2015-01-08 09: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예원 사진= SBS 예능프로그램 ‘한밤의 TV연예’ 화면 촬영

장예원

장예원 SBS 아나운서가 배우 하정우에게 돌직구를 던졌다.

SBS 예능프로그램 ‘한밤의 TV연예(이하 한밤)’ 7일 방송에서는 영화 ‘허삼관’ 개봉을 앞두고 있는 하정우와의 인터뷰가 그려졌다.


이날 장예원 아나운서는 영화 ‘허삼관’에서 감독과 배우로 1인 2역을 소화한 하정우에게 “감독이라는 호칭이 어색하지 않느냐”고 물었다.

주요기사

이에 하정우는 “어색하다. 배우인데”라고 대답했고 장예원은 “그럼 왜 자꾸 영화를 만드냐. 어색한데 굳이…”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당황한 하정우는 “좋은 영화를 만들고 싶었다”며 “감정을 느끼게 할 수 있는 영화가 좋은 영화다”고 소신을 밝혔다.

한편 영화 ‘허삼관’은 천하태평, 뒤끝작렬, 버럭성질 허삼관(하정우 분)이 절세미녀 아내 허옥란(하지원 분)과 세 아들을 얻으며 맞닥뜨리는 일생일대 위기를 그린다. 15일 개봉.

장예원. 사진= SBS 예능프로그램 ‘한밤의 TV연예’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