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정음, 권석장 PD와 호흡 “절대 다시 안 할 거다” 왜?
더보기

황정음, 권석장 PD와 호흡 “절대 다시 안 할 거다” 왜?

동아닷컴입력 2015-01-07 13:16수정 2015-01-07 13: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킬미힐미 황정음. 사진 = 동아닷컴 DB

황정음, 권석장 PD와 호흡 “절대 다시 안 할 거다” 왜?

킬미힐미 황정음

배우 황정음이 ‘골든타임’을 연출한 권석장 PD를 언급했다.


황정음은 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킬미, 힐미’ 제작발표회에서 인생의 소중함을 이야기하던 중 “‘골든타임’ 때 인생에서 가장 힘들었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날 황정음은 2012년 MBC 드라마 ‘골든타임’ 연출자 권석장 PD에 대해 특유의 발랄한 말투로 “권석장 감독님이 별로예요!”고 말했다.

이 어 “그동안의 감독님들은 정말 친절했다. 김병욱 감독님은 ‘아이고 우리 예쁜이’ 하고 인사해 주셨다. 막내로 자라서 예쁨 받아야 하는 것을 감독님이 아셨던 것 같다”며 MBC 종영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에서 함께했던 김병욱 PD도 함께 언급했다.

‘킬미힐미’를 연출한 김진만 PD에 대해선 “그래도 권석장 감독님처럼 불편하게는 안 해주신다”고 밝혔다.

황정음은 “근데 권석장 감독님이 물음표를 많이 만들어주신다. 원래 난 생각이 없고 그냥 열심히 하는 배우였는데 그 감독님 때문에 ‘여기서 왜?’라는 생각을 하는 배우가 됐다”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황정음은 향후 권석장 PD와 호흡을 맞출 의향이 있냐는 질문에 “절대 다시 안 할 거다. 싫다. 감독님은 배우를 이끌어 나가야 하는 게 있어야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황정음은 솔직한 답변에 지성은 “정음이가 솔직한 친구다. 솔직하고 순수하고 맑아서 어쩌면 더 호흡 맞추는 게 더 좋았다. 좋게 받아들여주시길”이라며 수습했다.

한편 ‘킬미,힐미’는 다중인격장애를 앓는 재벌 3세와 정신과 의사의 로맨스를 담은 힐링 로맨틱 코미디로 7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킬미힐미 황정음. 사진 = 동아닷컴 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