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소찬휘 토토가 본명 ‘김경희’ 유재석 "이제 김경희로 살아라”"
더보기

소찬휘 토토가 본명 ‘김경희’ 유재석 "이제 김경희로 살아라”"

동아닷컴입력 2015-01-07 11:31수정 2015-01-07 14: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소찬휘 토토가 본명 ‘김경희’ 유재석 "이제 김경희로 살아라”"

소찬휘 토토가 본명

가수 소찬휘가 신곡 ‘글래스 하트(Glass Heart)’를 발매한 가운데, 그녀의 본명이 눈길을 끌고 있다.


소찬휘는 4일 MBC 표준FM ‘신동호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의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이하 토토가)’ 특집 출연 소감 및 주위 반응에 대해 공개했다.

주요기사

이날 소찬휘는 “저를 알아보는 젊은 친구들이 많아진 것 같다. ‘너무 반가웠다’, ‘노래 잘 들었다’, ‘유재석 씨와 친구가 돼서 부럽다’고 말씀 하신다”고 밝혔다.

소찬휘는 “그런데 제일 많이 하시는 말씀이 ‘김경희’가 본명인 줄 몰랐다는 것이었다. 앞으로는 본명을 많이 부르겠다는 반응이 생겼다”고 털어놨다.

앞서 소찬휘는 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의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 특집에 출연했다.

당시 유재석은 소찬휘의 본명인 ‘김경희’를 계속 언급하며 “본명을 안 부르면 뭐라고 부르냐. 이제 김경희로 살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소찬휘는 6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로운 싱글 앨범 ‘글래스 하트(Glass Heart)’를 발매했다.

소찬휘 토토가 본명. 사진=동아닷컴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