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런닝맨’ 문채원 초콜릿 애교에 이승기 반응은? “토하고 올 것” 알고 보니…
더보기

‘런닝맨’ 문채원 초콜릿 애교에 이승기 반응은? “토하고 올 것” 알고 보니…

동아닷컴입력 2015-01-05 11:49수정 2015-01-05 11: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채원 이승기. 사진 =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화면 촬영

‘런닝맨’ 문채원 초콜릿 애교에 이승기 반응은? “토하고 올 것” 알고 보니…

문채원 애교

배우 문채원이 가수 이승기에게 달달한 애교를 선보였다.


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15일 개봉을 앞둔 영화 ‘오늘의 연애’에서 연기호흡을 맞춘 문채원과 이승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주요기사

이날 3라운드 미션은 백신으로 몬스터를 아웃시키면 승리하는 ‘돌연변이 몬스터의 습격’ 게임으로 이루어졌다. 이승기는 고생 끝에 백신 팔찌를 손에 넣었고 이를 문채원이 알게 됐다.

문채원은 이승기에게 “야, 줘봐”라며 웃음과 함께 애교를 발산했다. 문채원은 팔찌를 뺐고 초콜릿을 이승기 입에 넣어줬다.

문채원은 이후 이승기를 배신하려는 듯한 태도를 취하며 초콜릿과 팔찌를 교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이승기는 “(초콜릿을) 토하고 오겠다. 너 혼자 백신을 갖고 가면 다음부터는 절대 도와주지 않을 것”이라고 문채원의 마음을 돌렸다.

결국 이승기와 문채원, 유재석까지 힘을 합쳐 몬스터를 물리쳐 게임에서 승리했다.

문채원 애교. 사진 =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