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먼저 간 할머니들 추모… 2014 마지막 수요집회
더보기

먼저 간 할머니들 추모… 2014 마지막 수요집회

양회성 기자 입력 2015-01-01 03:00수정 2015-01-01 05: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4년의 마지막 날인 12월 31일 서울 종로구 주한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1159번째 수요집회가 열려 김복동(왼쪽), 길원옥 할머니가 올해 세상을 뜬 황금자, 배춘희 할머니를 추모하고 있다.

양회성 기자 yohan@donga.com
주요기사
#위안부#일본#대사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