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윤주, 소속사 해명…“두 사람은 그날 만나지도 않았다”
더보기

장윤주, 소속사 해명…“두 사람은 그날 만나지도 않았다”

동아닷컴입력 2014-11-10 16:03수정 2014-11-10 16: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윤주 소속사 해명 노홍철’

장윤주 소속사가 노홍철 음주운전과 관련해 이날 함께 있었다는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8일 한 연예매체는 노홍철이 강남구 논현동 서울 세관사거리 인근에서 술을 마시고 자신의 승용차를 타고 이동하다 음주 단속에 적발돼 음주 측정을 받는 사진을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대해 누리꾼들은 이 매체가 노홍철의 음주운전 현장에 있었던 이유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다. 이날은 장윤주의 생일로, 노홍철과 장윤주의 열애설을 취재하는 중 우연히 음주운전 단속 장면을 목격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주요기사

장윤주 소속사는 노홍철의 음주운전 사건으로 열애설이 불거지자 해명에 나섰다.

장윤주 소속사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장윤주는 생일을 맞아 식사 자리를 했지만 노홍철과 전혀 관련 없는 지인들과의 모임이었다”며 “두 사람은 그날 만나지도 않았다. 장윤주의 생일이 사건 당일과 겹쳐 와전된 것 같다”고 전했다.

‘장윤주 소속사 해명’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장윤주 소속사 해명, 저희는 믿어요”, “장윤주 소속사 해명, 노홍철은 아닌듯” , “장윤주 소속사 해명, 방송은 방송일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노홍철은 자숙하는 뜻에서 출연하고 있던 프로그램 MBC ‘무한도전’, ‘나 혼자 산다’등에서 자진 하차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