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노홍철 ‘음주운전’ 적발, 장윤주 소속사 해명…무슨 사이길래?
더보기

노홍철 ‘음주운전’ 적발, 장윤주 소속사 해명…무슨 사이길래?

동아닷컴입력 2014-11-10 11:36수정 2014-11-10 11: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윤주. 사진 = 장윤주 페이스북

장윤주 소속사 해명

방송인 노홍철이 8일 새벽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당시 노홍철이 장윤주의 생일파티에 참석했던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일각에서 일고 있는 것과 관련해 장윤주 소속사 측이 “노홍철과 그날 만나지도 않았다”고 전했다.

장윤주의 소속사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장윤주가 생일을 맞아 지인들과 함께 식사 자리를 가진 것은 맞지만 노홍철과 전혀 관련 없는 지인들과의 모임이었다”고 밝혔다.


장윤주 측은 이어 “노홍철은 생일 파티 자리에 없었고 장윤주와 노홍철은 그날 만나지도 않았다. 장윤주의 생일이 사건 당일과 겹쳐 와전된 것”이라고 일축했다.

주요기사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장윤주 소속사 해명, 갑자기 연관돼 당황했겠다”, “장윤주 소속사 해명, 지인들과 생일파티 한 거라는데 노홍철과 열애?”, “장윤주 소속사 해명, 생일파티에 참석할 수도 있는 거 아닌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노홍철은 8일 새벽 0시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사거리에서 자신의 차량 벤츠 스마트 포투를 운전하다 경찰의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노홍철은 이날 지인들과 와인 한 잔을 마신 뒤 불법 주차된 자신의 차량을 옮겨달라는 요청을 받고 20~30m 정도 차량을 이동시키려 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진다.

노홍철은 이날 오후 MBC를 통해 “순간의 잘못된 판단으로 저를 아껴주셨던 많은 분들께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여 드려 죄송한 마음뿐이다. 앞으로 자숙의 시간을 가지며 반성하고 또 반성하겠다”라고 밝혔다.

장윤주 소속사 해명. 사진=장윤주 페이스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