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포토]현대차 아슬란 내부 공개 “깔끔한 디자인에 눈길”
더보기

[포토]현대차 아슬란 내부 공개 “깔끔한 디자인에 눈길”

동아경제입력 2014-10-30 14:38수정 2014-10-30 15: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대차는 30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아슬란(ASLAN)’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신차는 지난 5월 부산모터쇼에서 프로젝트명 AG로 최초 공개된 바 있으며, 그 후 터키어로 ‘사자(獅子)’를 뜻하는 ‘아슬란’이라는 차명이 확정됐다. 현대차는 당당하고 품격있는 외관, 안정적인 승차감과 최상의 정숙성을 동시에 지닌 ‘아슬란’만의 차별적 가치를 사자의 특성에 투영해 선정했다는 설명이다.

신차의 파워트레인은 가솔린 엔진인 람다Ⅱ V6 3.0 GDi 와 람다Ⅱ V6 3.3 GDi 등 총 2개의 라인업으로 구성됐다.


람다Ⅱ V6 3.0 GDi 엔진은 최고출력 270마력(ps), 최대토크 31.6kg.m의 동력성능과 9.5km/ℓ의 연비효율을 확보했다. 아울러 고배기량 선호 고객이 많이 찾을 것으로 기대되는 람다Ⅱ V6 3.3 GDi 엔진은 최고출력 294마력(ps), 최대토크 35.3kg.m의 강력한 동력성능과 9.5km/ℓ의 우수한 연비효율을 확보했다.

관련기사

현대차는 이날 신차의 출시와 함께 판매에 돌입해 올해는 6000대를, 판매가 본격화되는 내년에는 2만2000대를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가격은 람다Ⅱ V6 3.0 GDi 모델이 ▲G300 모던 3990만 원이며, 3.3 모델은 ▲G330 프리미엄 4190만 원 ▲G330 익스클루시브 4590만 원이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