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팝핀현준, 항공사 협찬 논란 사과 “욱해서 올린 글”
더보기

팝핀현준, 항공사 협찬 논란 사과 “욱해서 올린 글”

동아닷컴입력 2014-10-30 14:14수정 2014-10-30 14: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팝핀현준 사과’

가수 팝핀현준이 항공사 협찬 불만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30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9월 미국 LA한인회에서 주최한 현지 한인축제에 공연초청을 받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팝핀현준은 “해외 공연이라 진행 과정에서 우여곡절이 많았지만 멋진 무대를 기다리고 있을 교포분들을 위해 즐거운 마음으로 출발을 결정했다. 그러나 인천공항에 도착했을 당시 항공권과 관련해 한인회와 항공사 간 소통이 잘 되지 않았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주요기사

이어 “그로인해 상황이 좋지 않아 순간의 감정을 다스리지 못하고 욱해서 글을 올리게 됐다. 공항에 도착해서야 한인회와 아시아나가 협조해 항공권 티켓을 준비한 것도 알게 됐다”면서 “앞뒤 상황 설명 없이 순간적인 감정으로 경솔한 발언을 한 점 정말 변명의 여지 없이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자신의 항공권을 협찬해준 항공사와 팬들에게 거듭 사과하며 글을 마무리 지었다.

앞서 팝핀현준은 지난달 16일 페이스북에 “미국 간다. 이번 여행은 아시아나 협찬이다. 이왕 해줄 거면 비즈니스를 해주지. 하여간 해주고도 욕 먹어요”라며 “자리 배정도 안 해서 2층 가운데. 아시아나는 보고 있나? 다음부터 대한항공으로 간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바 있다.

팝핀현준은 해당 글을 지웠지만 캡처본이 각종 온라인 게시판과 SNS를 통해 확산되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팝핀현준 사과’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팝핀현준 사과, 항상 말을 조심해서 해야지” , “팝핀현준 사과, 황당하다” , “팝핀현준 사과, 망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팝핀현준은 최근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 아내 박애리와 함께 출연해 주목 받았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