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가애란 아나운서 “조우종, 소개팅 요청 난처”…후배 이지연에 흑심?
더보기

가애란 아나운서 “조우종, 소개팅 요청 난처”…후배 이지연에 흑심?

동아닷컴입력 2014-10-30 08:10수정 2014-10-30 11: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가애란 조우종 아나운서 폭로. 사진 = 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화면 촬영

가애란, 조우종, 이지연 아나운서,

가애란 KBS 아나운서가 선배 조우종 아나운서의 소개팅 부탁 때문에 피곤하다고 털어놨다.

29일 방송된 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의 코너 ‘가족포차’에는 KBS 아나운서팀 임수민, 장웅, 한석준, 조우종, 가애란, 조항리가 출연했다.


이날 한석준 아나운서는 “가애란 아나운서가 숙대 홍보모델이었는데 그 후배를 소개시켜달라고 했다”고 밝혀 조우종 아나운서를 당황케 했다.

주요기사

이에 가애란 아나운서는 “학교 후배 소개팅이나 20대 초반 소개팅은 다 받아들일 수 있다. 그런데 후배 아나운서를 소개 시켜 달라 하더라”라며 “직접 얘기하라 했더니 부끄러움이 많다고 했다”고 폭로했다.

조우종 아나운서는 “그게 아니라 가애란 밑에 후배들이 많이 들어왔다. 말 걸기도 그렇고 조심스러워서 소개시켜달라 한거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가애란 아나운서는 “조심스럽다고 했지만 예쁜 후배 앞에서 떠나질 않더라. 그게 이지연 KBS 38기 공채 아나운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가애란 조우종 아나운서 폭로를 들은 누리꾼들은 “가애란 조우종 아나운서 폭로, 이지연 아나운서 예쁘지”, “가애란 조우종 아나운서 폭로, 이지연 아나운서가 제일 예쁜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가애란 조우종 아나운서 폭로. 사진 = KBS2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