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단신]윤진식 前의원 政資法위반 무죄확정
더보기

[단신]윤진식 前의원 政資法위반 무죄확정

장관석기자 입력 2014-10-28 03:00수정 2014-10-2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법원 2부(주심 이상훈 대법관)는 제18대 국회의원 총선 직전인 2008년 3월 제일저축은행 유동천 전 회장으로부터 4000만 원을 받은 혐의(정치자금법 위반)로 기소된 윤진식 전 새누리당 국회의원(68)에 대한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27일 확정했다. 재판부는 “증거로 제출된 유 전 회장과 제3자의 통화내용은 제3자의 공직선거법 위반 관련 수사 과정에서 제공된 것이므로 이 사건에 증거로 사용될 수 없다고 판단한 원심은 옳다”고 밝혔다.

장관석 기자 jks@donga.com
주요기사
#윤진식#제일저축은행#정치자금법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