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 42종 명단 공개…‘한류 열풍’ 주역은?
더보기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 42종 명단 공개…‘한류 열풍’ 주역은?

동아닷컴입력 2014-10-23 17:46수정 2014-10-23 17: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 사진= SBS, SM엔터테인먼트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

한국마케팅협회가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을 공개했다.

한국마케팅협회는 23일 공식 홈페이지에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기관지인 인민일보의 인터넷 판 ‘인민망’과 함께 7월 20일부터 지난달 30일까지 중국인 1만 768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벌여 ‘중국인이 뽑은 한국의 명품’ 42종을 뽑았다”고 밝혔다.


한국마케팅협회에 따르면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은 소비재, 내구재, 서비스 부문 등으로 나뉜다. 먼저 소비재 부문에서는 농심 신라면과 아모레퍼시픽 설화수, 광동제약 비타500, LG생활건강 죽염 치약, 오리온 초코파이, 한국인삼공사 정관장, 하이트진로 하이트 맥주 등 총 18종이 선정됐다.

주요기사

또 내구재 부문에서는 성주디앤디의 MCM, 쿠쿠전자의 쿠쿠 밥솥, 삼성전자 갤럭시 스마트폰, LG전자 휘센에어컨, 현대자동차 엘란트라(아반떼) 등 총 10종이다.

서비스 부문에서는 가수 엑소(EXO), 제주특별자치도,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커피전문점 카페베네, 롯데면세점, 롯데백화점, 파리바게뜨,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 항공사 대한항공 등 총 14종이 뽑혔다.

한국마케팅협회는 ‘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에 대해 “중국인은 황금색과 메탈장식을 바탕으로 한 상품을 선호하며 한국내 유명 브랜드만 추종하지는 않는다. 또 한국산 프리미엄 생활용품이 여전히 인기 있으며 한류의 인기가 상품 매출로 연결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중국인이 뽑은 한국 명품/SBS, SM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