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풀하우스’ 정가은 “황인영 독설? 내게 성적 매력 없다고…” 폭로
더보기

‘풀하우스’ 정가은 “황인영 독설? 내게 성적 매력 없다고…” 폭로

동아닷컴입력 2014-10-23 11:06수정 2014-10-23 11: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인영 독설 사진= KBS2 예능프로그램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화면 촬영

황인영 독설

배우 정가은이 절친인 배우 황인영에게 들었던 독설을 폭로했다.

KBS2 예능프로그램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22일 방송에서는 연예계 대표 절친 송은이-김숙, 김원준-박광현, 황인영-정가은이 출연했다.


이날 정가은은 “황인영이 할 말만 하면 다행인데 굳이 안 해도 될 말까지 너무 직설적으로 해서 상대방에 상처를 준다”고 폭로했다.

주요기사

정가은은 “황인영이 ‘신동엽과 순위 정하는 여자’ 녹화 도중 ‘머리가 너무 커’, ‘뚱뚱하다’, ‘다리가 너무 짧다’ 등 독설을 많이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정가은은 “내게는 ‘넌 성적 매력이 없어’라고 했다. 그런 말들이 너무 상처가 된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황인영은 “나는 말이 길고 많은 것을 싫어한다. 그래서 보고 딱 느껴지는 게 있으면 빙빙 돌리지 않고 얘기한다”고 해명했다.

이를 듣던 박광현은 “황인영은 욕쟁이 할머니 스타일이다”고 독설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황인영 독설. 사진= KBS2 예능프로그램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