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횡령·배임 혐의를 인정하느냐” 질문에…
더보기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횡령·배임 혐의를 인정하느냐” 질문에…

동아닷컴입력 2014-10-07 19:55수정 2014-10-26 13: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사진=YTN 캡처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73·사망)의 최측근으로 미국에서 체포됐다가 강제추방된 김혜경 한국제약 대표(52·여)가 7일 인천공항에 도착한 뒤 한국 검찰에 신병이 인계됐다.

인천지검 세월호 실소유주 비리 특별수사팀(팀장 이헌상 2차장검사)은 이날 오후 4시 30분께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김혜경 씨를 비행기 내에서 체포했다.


미국에서 김 씨를 데리고 온 미국 국토안보수사국(HSI) 관계자는 인천지검 특수부 검사와 수사관들에게 김 씨의 신병을 넘겼다.

주요기사

230억 원대 횡령 및 배임 혐의로 김 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법원으로부터 발부받은 검찰은 김 씨를 곧바로 인천지검으로 압송해 본격적으로 조사 중이다.

이날 오후 6시께 승합차를 타고 인천지검에 도착한 김 씨는 '(유병언 씨의) 차명재산을 관리했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그런 일 없다"고 부인했다.

이어 '횡령·배임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질문에는 "검찰에서 조사받겠다"고 짧게 답한 뒤 다른 질문에는 답변하지 않았다.

앞서 세월호 참사(4월 16일) 전 미국으로 출국했던 김 씨는 검찰의 수사 대상이 된 뒤 도피 생활을 하다 4일(현지 시간) 버지니아 주의 한 아파트에서 미국 국토안보수사국(HSI)에 체포됐다. 김 씨는 미 수사당국의 조사에서 한국 검찰 수사에 협조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48시간인 체포영장의 만료시간이 끝나는 오는 9일 전 김 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소식에 누리꾼들은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유병언 은닉 재산 드러나나"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철저한 조사 이뤄져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혜경 인천공항 도착. 사진=YTN 캡처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