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택시’ 진재영, 초호화 럭셔리 집 최초 공개…연매출 무려 200억?
더보기

‘택시’ 진재영, 초호화 럭셔리 집 최초 공개…연매출 무려 200억?

동아닷컴입력 2014-10-07 10:55수정 2014-10-07 11: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택시 진재영 집 공개’

연예계 최강 동안이자, 연간 200억 원 매출의 신화를 쓴 성공한 CEO 진재영이 tvN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를 통해 근황을 공개할 예정이다.

7일 방송되는 ‘택시’ 350회 ‘연예계 CEO 특집’ 1탄에서는 방송인 진재영이 출연해 자신의 연관검색어인 ‘온라인 쇼핑몰’, ‘비키니 몸매’, ‘악플러’에 대해 속 시원하게 털어놓는다.


진재영은 방송에 앞서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연매출 200억이 맞느냐”는 질문에 “맞다. 처음부터 잘된 것은 아니었다”며 “쇼핑몰 첫 날 8만 명이 접속했는데 주문은 고작 5명뿐이었다”고 대답했다.

주요기사

이어 “사전에 공부없이 뛰어들었다는 생각에, 다음날부터 동대문을 3년동안 빼놓지 않고 매일 갔다. 쇼핑몰 시작 3년 동안은 2시간 이상 잔 적이 없다. 새벽 3-4시까지 돌고 5시까지 메이크업하고 6시부터 촬영을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비키니 몸매로 늘 화제를 모았던 진재영은 몸매 비결에 대해 “운동을 정말 열심히 하고 있다”면서 10년 이상 해온 필라테스를 직접 시범해 보였다. 그는 지도자 자격증까지 갖추고 있어 수준급 실력으로 MC들을 놀래켰다는 후문이다.

이후 방송 최초로 공개된 진재영의 집은 초호화 럭셔리한 모습으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오만석은 “게스트 방 마저 우리 집보다 더 좋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고, 진재영은 “게스트 방을 가장 자주 찾는건 신봉선”이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택시 진재영 집 공개’ 소식에 누리꾼들은 “택시 진재영 집 공개, 대박이다” , “택시 진재영 집 공개, 그저 부럽다” , “택시 진재영 집 공개, 연매출이 200억이라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진재영의 밝고 톡톡 튀는 모습 뒤에 속 깊은 모습까지 다양한 이야기로 꾸며진 ‘택시’ 350회는 7일 밤 12시20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