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상큼한 미소 지으며 첫 등장…‘눈길’
더보기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상큼한 미소 지으며 첫 등장…‘눈길’

동아일보입력 2014-02-28 17:04수정 2014-02-28 17: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MBC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화면 촬영
‘앙큼한 돌싱녀’

MBC ‘앙큼한 돌싱녀’에 출연 중인 배우 서강준이 훈훈한 외모와 다정다감한 성격의 다 갖춘 남자로 나와 관심을 끌고 있다.

27일 연달아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1, 2회에서는 재벌가 아들 국승현(서강준)이 첫 등장했다.


이날 국승현은 유학생활을 마치고 귀국하는 상황. 그는 공항 앞에서 쏟아진 짐을 줍고 있는 나애라(이민정 분)를 발견해 그녀를 돕는다. 짧은 장면이었지만 훈훈한 외모와 다정다감한 성격이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극중 국승현은 재력, 외모, 학벌 등 모든 것을 갖춘 완벽한 남자로 국여진(김규리 분)의 동생이자 차정우(주상욱 분)의 제자다. 국승현은 향후 나애라에게 호감을 갖는 연하남으로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서강준은 2013년 드라마 ‘방과 후 복불복’으로 데뷔했으며 MBC 단막극 ‘하늘재 살인사건’에서 배우 문소리와 함께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을 본 누리꾼들은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정말 상큼하더라”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훈훈해” “‘앙큼한 돌싱녀’ 서강준, 눈 여겨 볼 배우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MBC 새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는 재벌이 된 전 남편과 다시 사랑을 시작하려는 앙큼한 전 부인의 이야기를 담았다. 27일 밤 10시에 1, 2회가 연속 방영됐다.

사진= MBC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앙큼한 돌싱녀#서강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