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조재현 등 배우들 표정은? ‘근엄-싸늘’ vs ‘아빠미소’
더보기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조재현 등 배우들 표정은? ‘근엄-싸늘’ vs ‘아빠미소’

동아일보입력 2013-12-31 16:23수정 2013-12-31 16: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수지 수상소감 태도논란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조재현 등 현장 배우들 표정은? '근엄·싸늘'vs'아빠미소'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 조재현

MBC 연기대상 최우수상을 수상한 배우 수지의 수상소감 태도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선배 배우들의 표정이 포착된 사진이 화제다.


수지는 30일 서울 MBC 방송센터에서 열린 '2013 MBC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구가의서'에 출연했던 수지는 '여왕의교실'의 고현정, '메디컬탑팁'의 정려원, '7급공무원' 최강희 등 쟁쟁한 선배들을 제치고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수지는 "부족한 제게 귀한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라며 감격해 울먹이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이날 수지는 수상 소감을 전하는 과정에서 온몸을 비비 꼬며 좌우로 흔드는가 하면, 드라마 제작진 외에도 수십명의 관계자와 가족, 애완견 이름까지 일일이 거론하는 행동으로 논란이 됐다.

특히 수지 수상소감 태도 논란에서 문제가 된 것은 수상소감을 전하고 있는 수지를 바라보는 조재현과 신은경 등 경력있는 배우들의 굳은 표정이었다. 차화연과 홍수현 역시 이들처럼 싸늘한 표정으로 수지를 바라보고 있다.

하지만 이를 단순한 '배우 자부심'으로 보기에는 무리가 있다. 이혜숙이나 이상엽, 정보석과 이정진 등은 아빠 미소가 가득한 흐뭇한 표정으로 보고 있기 때문.

이날 수지는 최우수상 외에도 '구가의서'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이승기와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해 2관왕이 됐다.

수지 수상소감 태도논란을 접한 누리꾼들은 "수지 수상소감, 떨리는 건 알겠는데 좀 너무하더라", "수지 수상소감, 조재현 표정 진짜 살얼음 같다", "수지 수상소감, 배우들 표정을 순간 포착해서 그런 거 아닐까", "수지 수상소감, 좀 불필요하게 긴 느낌이 있다", "수지 수상소감, 아직도 배우 아니고 아이돌이다 이건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사진=수지 수상소감 태도논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