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싸이, 1월말 새 앨범 전격 공개
더보기

싸이, 1월말 새 앨범 전격 공개

동아닷컴입력 2013-12-31 07:00수정 2013-12-31 07: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가수 싸이. 동아닷컴DB

美 힙합스타 스눕독 등 협업…“초심으로 작업”

‘국제가수’ 싸이가 1월 말 컴백한다.

30일 가요 관계자에 따르면 싸이는 2014년 1월 말 새 앨범을 발표한다. 새 앨범의 타이틀곡은 이미 작업이 완료됐고, 연말연시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낸 후 복귀 준비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앨범에는 미국 힙합스타 스눕독, 록밴드 에어로스미스의 스티븐 타일러 등 해외 유명가수와 함께한 다양한 협업곡도 수록된다.


싸이는 이번 앨범을 자신의 스타일대로 작업했다. 마무리 단계인 앨범 발표를 앞두고 그는 그동안 자신을 짓누른 부담감에서 초월한 듯한 인상이다. 무엇보다 ‘세계인들이 좋아할 히트곡’에 대한 강박이나, 후배가수들과 벌일 경쟁에 초월한 모습이다. 실제로 1월6일 비와 동방신기가 각각 6집 ‘레인 이펙트’와 7집 ‘텐스’를 발표하는 가운데 싸이의 컴백으로 가요계는 연초부터 대형 가수들의 경쟁의 공간이 될 전망된다.

관련기사

가요 관계자들에 따르면 싸이에게는 그동안 ‘강남스타일’에 버금가는 노래에 대한 부담과 강박이 없지 않았다. 때문에 ‘싸이 스타일’에 대한 초심마저 흔들리면서 이도저도 아닌 결과물만 받아들이게 됐다고 한다. 하지만 오랜 시간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지면서 싸이는 ‘강남스타일’이 뭔가를 의도해 만들지 않았기에 세계적인 히트를 할 수 있었다는 생각에 마음을 비웠다고 관계자들은 전하고 있다.

실제로 싸이 자신도 지난 크리스마스 콘서트에서 “신곡은 초심으로 돌아가서 만든 노래다. 늘 하던 대로 노래하겠다. 그러다 얻어 걸리면 (‘강남스타일’처럼)다시 가는 것”이라며 결과와 욕심에 대한 부담감을 덜어냈음을 드러냈다. 실제로 싸이는 자신에게 근황을 묻는 지인들에게 “마음 비웠다”고 말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트위터@ziodadi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