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 몸무게 50배 던질 수 있는 괴력
더보기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 몸무게 50배 던질 수 있는 괴력

동아닷컴입력 2013-12-27 19:09수정 2013-12-27 20: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이 만들어져 화제다.

24일 공학기술 전문매체인 ‘인터레스팅 엔지니어링’은 미국 로렌스 버클리 국립 연구소 과학자들이 새로운 인공 근육을 만들었다고 보도했다.

인공 근육은 바나듐 이산화물질을 이용해 마이크로 수준의 극소 이중 코일로 만들어졌다.


관 계자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바나듐 이산화물질을 이용해 마이크로 수준의 극소 이중 코일이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을 만들었다”며 “꼬인 형태의 코일은 인간의 근육보다 1천배나 강력해 일명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이라고 한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을 이용해 로봇을 개발할 경우 자기 체중보다 50배 무거운 물체를 던질 수 있다.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을 접한 누리꾼들은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 사람에게도 이식 가능한가”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 엄청난 기술인듯” “터미네이터 인공 근육, 나쁜 목적으로 쓰이지 않았으면…”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