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민율 영어 실력, 주문도 척척 ‘그까이꺼~!’
더보기

김민율 영어 실력, 주문도 척척 ‘그까이꺼~!’

동아닷컴입력 2013-12-23 21:08수정 2013-12-23 22:0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민율 영어 실력’

김민율 영어 실력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방송인 김성주의 둘째 아들 김민율은 22일 방송된 MBC '일밤-아빠 어디가'의 뉴질랜드 특집 마지막 방송에서 귀여운 영어 실력을 발휘했다.


이날 김민율은 윤후, 송지욱, 성준과 한팀으로 장보기에 도전했다.

주요기사

생선가게를 찾던 김민율은 영어로 쓰인 간판을 단번에 알아보고 "피쉬, 피쉬. 피쉬라고 쓰여있네"라고 소치쳤다.

망설임 없이 가게 안으로 들어간 김민율은 윤후와 성준이 망설이는 사이 점원에게 다가가 "더 피쉬"라고 당당하게 주문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가게 점원이 "하나만 줄까?"라고 묻자 단호하게 "노우"라고 말하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영상뉴스팀
[김민율 영어 실력]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