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준영 돌발 발언… “데프콘 형, 야외취침 때 침낭 없이 자겠다”
더보기

정준영 돌발 발언… “데프콘 형, 야외취침 때 침낭 없이 자겠다”

동아닷컴입력 2013-12-23 09:31수정 2013-12-23 09: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준영 돌발 발언’

가수 정준영이 돌발 발언으로 데프콘을 분노하게 만들었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에서는 충남 서산으로 떠난 멤버들의 ‘비포선셋 레이스’ 두 번째 이야기가 보여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주혁은 “라면 딱 다섯 개만 끓여 먹었으면 좋겠다”면서 저녁 식사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관련기사

이에 정준영은 제작진에게 “미션을 걸면 데프콘 형이 야외취침할 때 침낭 없이 자겠다”고 돌발 발언했다. 그러자 데프콘은 “무슨 돌아이 같은 소리냐. 너 밤 되니까 돌아이 된다?”며 발끈했다.

‘정준영 돌발 발언’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라면 하나에 데프콘 얼어죽을 뻔”, “정준영 요즘 예능감 최고다”, “정준영 돌발 발언 진짜 웃겼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