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유미 구급차 논란, “구급차 수험생도 이용해” 해명이 더…
더보기

강유미 구급차 논란, “구급차 수험생도 이용해” 해명이 더…

동아일보입력 2013-12-13 15:52수정 2013-12-13 16: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유미 미투데이

‘강유미 구급차 논란’

개그우먼 강유미가 '구급차 인증샷'을 올린데 대해 해명한 것이 논란을 키우는 양상이다.

강유미은 스케줄 문제로 민간단체에서 운영하는 구급차를 타고 이동한 뒤 이를 자랑하듯 SNS에 공개해 논란이 됐다. 강유미는 7일 자신의 트위터에 "부산 공연에 늦어 구급차라는 걸 처음 타고 이동하는 중. 살다보면 이런 일 저런 일"이라는 글과 함께 '구급차 인증샷'을 올렸다.


이후 '구급차 인증샷' 논란이 일자 해명하는 과정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을 보는 수험생의 사례와 비교한 발언이 부적절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

강유미의 소속사 측은 13일 아주경제에 "수능의 경우에도 민간단체 구급차가 수험생을 이송해 강유미도 이용하게 됐다"고 설명하며 사과했다.

강유미 구급차 논란 해명에 누리꾼들은 "강유미 '구급차 인증샷' 해명, 어이없는 해명이다", "강유미 '구급차 인증샷' 해명, 뭐가 문제인지 모르는 듯", "강유미 구급차 논란, 해명이 더 황당해", "강유미 '구급차 인증샷' 해명, 수험생 비교 말이 안 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강유미는 코믹 뮤지컬 '드립걸즈'에 출연하고 있다.

<동아닷컴>
강유미 구급차 논란, '구급차 인증샷' 해명. 사진=강유미 미투데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