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최희 허당 말실수 화제, 류현진에 “만루홈런 같은 일 가득하길”
더보기

최희 허당 말실수 화제, 류현진에 “만루홈런 같은 일 가득하길”

동아일보입력 2013-12-12 15:16수정 2013-12-12 15: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최희 허당 말실수/KBS 2TV ‘해피투게더3’ 캡처)

'최희 말실수'

케이블채널 KBSN을 퇴사한 것으로 알려진 최희 전 아나운서의 과거 말실수가 새삼 화제다.

최희는 지난 9월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신입시절 류현진 선수(LA다저스)에게 말실수한 에피소드를 고백했다.


최희는 "류현진 인터뷰를 할 때 피날레를 멋지게 하고 싶었다"며 "'앞으로 류현진 선수에게 남은 야구인생은 만루 홈런 같은 일들만 가득하길 바란다"고 말한 적이 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이에 MC 박미선은 "투수가 만루 홈런 가득하면 그냥 끝나는 거 아니냐"고 말해 다시 한 번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최희는 2010년 KBSN 스포츠 아나운서로 입사해 '야구 여신'이라 불리며 인기를 끌었다. 그는 최근 KBSN에 사직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연예활동에 들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