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팬택 ‘베가 시크릿 업’ 출시…출고가 95만4800원
더보기

팬택 ‘베가 시크릿 업’ 출시…출고가 95만4800원

동아경제입력 2013-12-10 11:03수정 2013-12-10 11: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팬택이 사생활 보호와 사운드 기능을 강화한 ‘베가 시크릿 업’을 10일 출시했다.

팬택에 따르면 ‘베가 시크릿 업’은 대화면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제품으로 성능을 대폭 향상시켰다.

특히 ‘베가 시크릿 업’은 무손실 음원(FLAC) 재생과 DRE 기술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는 업계 최초로 ‘시크릿 업’에 진동형 스피커를 탑재한 ‘사운드 케이스’로 고품질 사운드를 감상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화면을 가려주는 ‘시크릿 블라인드’, 숨겨둔 앱의 알림을 차단하는 ‘시크릿 알림’ 등을 통해 사생활 보호 기능이 강화됐다.

관련기사

신제품은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를 통해 공급된다. 출고가는 95만4800원이다.

팬택 마케팅본부장 박창진 부사장은 “’베가 시크릿 업’은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해 차별화를 꾀한 제품”이라며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팬택은 ‘베가 시크릿 업’ 출시를 기념해 ‘사운드 케이스’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