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승기 실수 인정, 변명할 수 있는 상황에도 “내 잘못”
더보기

이승기 실수 인정, 변명할 수 있는 상황에도 “내 잘못”

동아닷컴입력 2013-12-09 19:50수정 2013-12-09 20: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가수 이승기가 자신의 실수에 대해 변명 없이 재빨리 인정해 칭찬을 받고 있다.

9일 tvN ‘꽃보다 누나’ 공식 페이스북에는 ‘승기의 성장기’라는 제목으로 영상 한 편이 올라왔다.

이 영상은 지난 6일 방송된 '꽃보다 누나'의 한 장면이다.
당시 이승기는 이미연과 터키 여행 도중 환전에 대해 논의하기 시작했다. 환전에 지나치게 신경을 쓰던 이승기는 윤여정과 김자옥에게 호텔로 가는 길을 알려주는 것을 깜빡 잊었다.


이 때문에 윤여정과 김자옥은 호텔까지 스스로 길을 찾아 나서야했다.

주요기사

제작진은 이승기에게 "선생님들이 역정을 내셨다. 선생님들은 (호텔) 방향을 몰랐는데 안 가르쳐줬다. 10분이나 기다리셨다"라며 "방향을 먼저 가르쳐드려야하지 않냐"라고 지적했다.

이승기는 이에 변명하지 않고 "이건 완전 내 실수"라며 일의 우선 순위를 헷갈린 것을 즉각 인정했다.

제작진은 이승기의 태도에 대해 "승기 참 멋지죠?"라고 칭찬며 해당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