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하루 메기사랑, 아빠 타블로에 “물고기 친구 먹으면 안 돼” 훈계
더보기

하루 메기사랑, 아빠 타블로에 “물고기 친구 먹으면 안 돼” 훈계

동아일보입력 2013-12-08 15:35수정 2013-12-08 16: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하루 메기사랑/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그룹 에픽하이 타블로의 딸 하루의 '메기사랑'이 화제다.

타블로는 최근 진행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촬영에서 딸 하루와 함께 직접 물고기를 잡아볼 수 있는 체험장으로 향했다.

이날 낚싯대에 메기가 걸려 올라오자 타블로는 기겁을 하며 뒷걸음칠 쳤다. 하지만 하루는 메기가 파닥거리며 얼굴을 때려도 두 손으로 메기를 덥석 잡아 놀라움을 자아냈다. 네 살 하루의 용감한 행동은 아빠의 모습과 비교되며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이어 타블로는 잡은 메기로 매운탕을 끓이려 시도하기도 했지만 하루는 "물고기 친구를 먹으면 안 된다"고 말리는 등 물고기를 향한 일편단심을 보여줬다.

관련기사

앞서 하루는 그동안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에서 "아빠와 물고기 중 물고기가 더 좋다"고 하거나 늘 물고기 인형을 품고 있는 모습 등으로 물고기 사랑을 여러 차례 보여준 바 있다.

하루 메기사랑을 접한 누리꾼들은 "하루 메기사랑, 정말 마음이 예쁘네" "하루 메기사랑, 물고기 진짜 좋아하네요" "하루 메기사랑, 아빠 타블로는 찬밥?" "하루 메기사랑, 타블로는 생선 못 먹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하루의 메기사랑은 8일 오후 4시55분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