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민주 “김종인 탈당, 박 대통령 경제민주화 공약 파기 의미”
더보기

민주 “김종인 탈당, 박 대통령 경제민주화 공약 파기 의미”

동아일보입력 2013-12-05 11:16수정 2013-12-05 11: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근혜 대통령의 경제민주화와 창조경제 공약을 만든 김종인 전 새누리당 국민행복추진위원장이 탈당을 시사한 가운데 민주당은 5일 "김 전 위원장은 탈당은 박 대통령의 경제민주화 공약 파기를 의미한다"고 주장했다.

민주당 허영일 부대변인은 이날 오전 현안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의 경제민주화 공약을 총괄했던 김종인 전 새누리당 국민행복추진위원장이 탈당을 결심한 것은 현 정부의 경제민주화 의지가 없다는 것을 최종 확인한 불가피한 결정"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의 공약 파기가 헤아릴 수 없이 많지만 '경제민주화 공약'의 파기는 경제정책 총노선을 휴지통에 던져버렸다는 점에서 문제가 심각하다"며 "대국민 사기극의 결정판이라고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이 당선되었던 결정적인 이유는 '경제민주화' 공약 때문이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면서 "김종인 전 위원장을 토사구팽하고, 경제민주화 공약을 파기함으로써 박근혜 대통령은 '국민'의 대통령이 아니라, '소수 재벌'들의 대통령이 되었다"고 공격했다.

관련기사

또 "국민통합도 사라졌고, '창조경제'는 '특권경제'가 되었다"면서 "경제민주화의 파기로 인해 빈부격차는 더욱 심해지고, 중소기업들의 고통도 가중되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