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해리 ‘해바라기’에 숨겨진 박상민의 사연…‘가슴 절절’
더보기

이해리 ‘해바라기’에 숨겨진 박상민의 사연…‘가슴 절절’

동아일보입력 2013-12-01 15:35수정 2013-12-01 1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이해리-박상민 '해바라기'/KBS '불후의 명곡' 공식 트위터
가수 박상민이 히트곡 '해바라기'에 숨겨진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박상민 특집'편이 방송됐다. 이날 이해리는 박상민의 명곡 '해바라기'를 선곡해 무대를 꾸몄다.

박상민의 '해바라기'는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든 곡이다. 이날 박상민은 '해바라기'에 대해 "어느 날 갑자기 여자친구에게 일방적인 이별 통보를 받았다"라며 "그런데 나중에야 투병 중임을 알게 됐다. 그게 이 노래의 이야기"라고 고백했다.


이어 박상민은 이해리의 '해바라기'에 대해 "가수에게는 필(feel)이 중요하다. 이해리는 그런 감정을 많이 갖고 있다. 두 번 정도 울 뻔 했다"고 극찬했다.

주요기사

이날 이해리는 자신만의 창법으로 '해바라기'를 재해석해 피아노 반주에 애절한 감정을 극대화시켰다. 또 이해리는 '해바라기'를 부르다가 감정이 격앙돼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이해리의 '해바라기'는 명곡판정단으로부터 435점을 받았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이해리 '해바라기', 나도 울컥했다", "이해리 '해바라기', 노래 너무 잘한다", "이해리 '해바라기', 최고의 무대였다", "이해리 '해바라기', 노래 다시 듣고 싶다", "이해리 '해바라기', 대박 무대였다", "이해리 '해바라기', 기립박수 인정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