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해리 ‘해바라기’ 우승 인증샷…“‘불후’ 女가수 최고점”
더보기

이해리 ‘해바라기’ 우승 인증샷…“‘불후’ 女가수 최고점”

동아일보입력 2013-12-01 10:17수정 2013-12-01 10: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이해리-박상민 '해바라기'/KBS '불후의 명곡' 공식 트위터

여성듀오 다비치의 이해리가 가수 박상민과 다정한 기념사진을 찍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박상민 특집'편이 방송됐다. 이날 이해리는 박상민의 명곡 '해바라기'를 불러 극찬을 받았다.

같은 날 '불후의 명곡' 공식 트위터에는 우승자 이해리와 원곡자 박상민의 기념사진이 올라왔다. 트위터에는 "박상민편 최종 우승은 실화를 바탕으로 한 노래인 '해바라기'를 여자의 감성으로 표현한 이해리입니다"라며 "애절함이 느껴지는 무대로 435점이라는 '불후의 명곡' 출연 여자가수 중 최고 고득점을 기록했는데요. 축하합니다"라는 글이 게재됐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우승 트로피를 들고 있는 이해리와 박상민이 팔짱을 끼고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해바라기'는 박상민이 전 연인을 위암에 걸려 떠나보낸 회한을 표현한 노래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이해리 '해바라기', 나도 울컥했다", "이해리 '해바라기', 노래 너무 잘한다", "이해리 '해바라기', 최고의 무대였다", "이해리 '해바라기', 노래 다시 듣고 싶다", "이해리 '해바라기', 대박 무대였다", "이해리 '해바라기', 기립박수 인정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