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런닝맨’ 신경현 등장에 류현진 90도 인사 ‘깍듯하네’
더보기

‘런닝맨’ 신경현 등장에 류현진 90도 인사 ‘깍듯하네’

동아일보입력 2013-11-24 19:47수정 2013-11-24 19: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런닝맨'
런닝맨, 신경헌, 류현진

류현진이 한화 이글스 신경현 코치를 보고 90도로 예의바르게 인사했다.

24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초능력 야구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야구선수 류현진과 걸그룹 미쓰에이 멤버 수지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들과 초능력 야구를 함께 할 게스트로 프로 야구 선수 신경현, 이병규, 김수현이 등장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류현진은 신경현이 등장하자 모자를 벗고 90도로 인사한 후 포옹했다. 신경현은 류현진에게 다가과 반가움을 표하며 따뜻한 포옹을 나눴다. 류현진 역시 한화 이글스에서 한솥밥을 먹었다.

관련기사

하하가 "류현진의 프로야구 데뷔 때 첫 투구를 받아 줬다고 들었다"고 하자 신경현은 "맞다. 신인시절 류현진과 룸메이트도 했다. 제가 할 잡일도 많이 했다"며 솔직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산 베어스의 김현수와 지석진이 고등학교 동문으로 알려져 눈길을 모았다.

사진=SBS '런닝맨'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