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무나 못하는 낙서… 11층 외벽에 ‘바보’
더보기

아무나 못하는 낙서… 11층 외벽에 ‘바보’

동아닷컴입력 2013-08-28 11:07수정 2013-08-28 21: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무나 못하는 낙서’라는 제목의 사진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서 누리꾼들에게 웃음을 주고 있다.

멀리서 한 아파트 건물 외벽을 찍은 ‘아무나 못하는 낙서’의 사진을 살펴보면 건물 외벽에 ‘바보’라는 글자가 크게 적혀있다.

어떻게 높은 아파트 외벽에 글자가 있는지 정확히 밝혀지지는 않았으나, 사진을 자세히 살펴보면 아파트 외벽에 매달려 무언가 작업하는 듯한 사람들이 보인다.

한 누리꾼이 남겨놓은 댓글 “아파트 외벽을 새로 칠하는 과정에서 작업하는 분들이 색을 맞 춰보기 위해 일부러 써놓은 것 같다”이 가장 신빙성이 있어 보인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