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구라, 화성인 피터팬남에 “몽정 없었냐” 돌직구 질문
더보기

김구라, 화성인 피터팬남에 “몽정 없었냐” 돌직구 질문

동아일보입력 2013-08-28 08:56수정 2013-08-28 15: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방송인 김구라가 '화성인' 피터팬남에게 돌직구 질문을 던졌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의 '화성인 바이러스'에서는 32살임에도 불구하고 초등학생 외모로 살아가는 남성이 출연했다.

그는 '뇌하수체 기능 저하증'으로 2차 성징이 나타나지 않아 나이를 먹지 않는다는 뜻의 '피터팬남'이라 불렸다.


이날 피터팬남은 그동안 변성기나 목젖도 없다고 밝혔다. 또 신체 나이는 17살이고 21살 때 마지막으로 어금니 유치를 뺐으며, 성장판이 아직 닫히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그러자 MC 김구라는 호기심을 보이면서 "몽정 같은 것도 없었냐"고 돌직구 질문을 했고, 피터팬남은 "전혀 없었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MC 이경규는 김구라의 돌직구 질문에 "예의에 어긋난다"고 지적했고, 김구라는 "2차 성징이 안 왔다고 하니깐 궁금해서 물어봤다"고 해명했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