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경일 자필편지… “조권, 심사 후 미안해 하더라”
더보기

한경일 자필편지… “조권, 심사 후 미안해 하더라”

동아닷컴입력 2013-08-24 14:13수정 2013-08-24 15: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경일 자필편지(사진= Mnet 제공)

‘한경일 자필편지’

‘슈퍼스타K5’ 한경일(박재한)이 자필편지로 감사 메시지를 전했다.

Mnet 측은 “박재한이 ‘슈퍼스타K5’ 방송이 끝나고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과 응원에 감사의 의미로 직접 손편지를 보내왔다”며 24일 그의 자필편지를 공개했다.


박재한은 편지를 통해 “부족한 저에게 감당할 수 없을 만큼 큰 관심 보여주셔서 너무나 감사합니다”라며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하라는 응원으로 알고 제 길을 포기하지 않고 열심히 노래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방송 캡처
또한 논란이 된 조권 심사에 대해 “절 냉정하게 평가해주신 심사위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리구요. 특히 조권 심사위원님께서 촬영 후에 미안해 하셔서 오히려 제가 더 미안했다”라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과 슈퍼스타K에 다시 한 번 감사 드린다”며 “음악인의 꿈을 버리지 않고 계속 전진하겠습니다”라고 글을 마무리 지었다.

‘조권 한경일 심사’ 논란에 네티즌들은 “조권 한경일 심사 논란 안타깝다”, “편지에 진심이 담겼다”, “조권 한경일 심사 논란 이제 그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23일 방송된 ‘슈퍼스타K5’에서 가수 출신 박재한은 조권에게 불합격을 받았으나, 현미 이승철의 합격으로 슈퍼위크에 진출하게 됐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