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도권]24일 서울시청서 ‘예비부부교육’ 열려
더보기

[수도권]24일 서울시청서 ‘예비부부교육’ 열려

동아일보입력 2013-08-20 03:00수정 2013-08-20 0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시는 24일 오후 1시 반부터 6시 반까지 서울시청 시민청에서 예비부부를 위한 교양 교육인 ‘예비부부교육’을 실시한다. 교육은 알뜰한 결혼 생활 정보를 다루는 ‘똑똑한 재무관리’(박상훈 재무컨설턴트), 부부 간 의사소통 방법에 대한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김지윤 좋은연애연구소 소장), ‘건강한 성(性) 생활’(배정원 행복한성연구소 소장) 등 3가지 강의로 이뤄진다.

서울에 거주하거나 서울이 생활영역권인 예비부부 또는 관심 있는 커플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신청은 23일까지 서울시민청 홈페이지(www.seoulcitizenshall.kr)에서 할 수 있다. 참가비는 없다.

이서현 기자 baltika7@donga.com
주요기사
#서울시청#예비부부교육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