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예상치 못한 엄마의 돌직구, “너 닮은 예쁜 것 사갈게” 폭소!
더보기

예상치 못한 엄마의 돌직구, “너 닮은 예쁜 것 사갈게” 폭소!

동아닷컴입력 2013-08-19 16:00수정 2013-08-19 16: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출처= 커뮤니티 게시판

‘예상치 못한 엄마의 돌직구’

‘예상치 못한 엄마의 돌직구’ 문자가 네티즌들의 폭소를 터트렸다.

한 포털사이트 게시판에는 ‘예상치 못한 엄마의 돌직구’라는 제목으로 엄마와 딸의 휴대전화 메신저 대화 대용을 갈무리한 이미지가 게재됐다.


먼저 엄마가 딸에게 “엄마가 딸 닮은 예쁜 것 사갈게”라고 말하자 딸은 “뭔데?”라며 물었다. 이에 엄마는 “비밀”이라고 답했고 딸은 궁금증을 자아내며 기대감에 부풀었다.

관련기사

이어서 남긴 엄마의 문자에는 유리그릇 안에 담겨 있는 문어의 모습이 등장했다. 엄마가 말한 딸 닮은 예쁜 것이 문어라는 사실에 네티즌들은 폭소를 자아냈다.

‘예상치 못한 엄마의 돌직구’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엄마 유머 감각이 개그우먼 수준이네”, “딸은 얼마나 황당할까?”, “보고 정말 빵 터졌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장경국 기자 lovewith@donga.com 트위터 @love2with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