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추신수, 통산 100-100 클럽 눈앞…아시아선수로는 2번째
더보기

추신수, 통산 100-100 클럽 눈앞…아시아선수로는 2번째

동아일보입력 2013-08-16 15:58수정 2013-08-16 15: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추신수. 동아닷컴DB
추신수 100홈런 100도루

'추추트레인'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의 통산 100-100 클럽(100홈런-100도루) 가입이 임박했다.

추신수는 16일(한국시간) 미국 밀워키 밀러 파크에서 열린 2013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올시즌 14번째 도루에 성공했다.


추신수는 마지막 타석이었던 8회, 안타에 이은 희생번트로 2루로 진루한데 기습적인 3루 도루에 성공했다. 하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에는 실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신시내티는 2-1로 승리, 5연승을 질주했다.

관련기사

추신수는 이날 도루로 MLB 입성 9년만에 통산 99개의 도루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2006년 8월 10일 LA 에인절스 전에서 통산 첫 도루를 성공시켰고, 2009년에는 21개를 성공해 처음으로 20도루를 돌파했다.

추신수는 2010년 22개로 도루 커리어하이를 세웠고, 2011년에는 부상 후유증에도 불구하고 12개를 추가했다. 지난해 다시 21개, 올해 14개의 도루를 덧붙였다. 추신수는 통산 99도루-36도루실패로 73.3%의 성공률을 기록중이다.

추신수의 통산 홈런 역시 현재 98개인 만큼, 추신수는 올시즌 안에 100-100 클럽 가입 가능성이 높다.

현역 메이저리거 중 100-100클럽에 가입한 선수는 총 37명이며, 그 중 아시아 선수는 스즈키 이치로(110홈런-469도루) 뿐이다. 추신수는 이치로에 이어 아시아 선수로서는 두 번째 100-100 클럽 가입자가 될 가능성이 높다.

뿐만 아니라 올시즌 추신수는 단일시즌 100득점(현재 78득점)과 100볼넷(77볼넷)에도 도전하고 있다. '추추트레인'의 질주가 어디까지 계속될지, 팬들의 눈길이 쏠리고 있다.

김영록 동아닷컴 기자 bread425@donga.com
추신수 사진=동아닷컴DB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